오늘의 말씀

그래야 벗이니까요(0918 연중 제24주간 수요일)

2019. 09. 18 연중 제24주간 수요일 루카 7,31-35 (세례자 요한에 관하여 말씀하시다) 그때에 주님께서 말씀하셨다. “이 세대 사람들을 무엇에 비기랴? 그들은 무엇과 같은가? 장터에 앉아 서로 부르며 이렇게 말하는 아이들과 같다. ‘우리가 피리를 불어 주어도 너희는 춤추지 않고, 우리가 곡을 하여도 너희는 울지 않았다.’ 사실 세례자 요한이 와서 빵을 먹지도 않고 포도주를 마시지도 않자, ‘저자는 마귀가 들렸다.’ 하고 너희는 말한다. 그런데 사람의 아들이 와서 먹고 마시자, ‘보라, 저자는 먹보요 술꾼이며 세리와 죄인들의 친구다.’ 하고 너희는 말한다. 그러나 지혜가 옳다는 것을 지혜의 모든 자녀가 드러냈다.” <그래야 벗이니까요> 벗이 웃고 있어요 왜 웃느냐고 묻지 말아요 까닭이 있겠지요 비록 슬픔 중에 있더라도 그저 함께 웃어요 언젠가 그 벗 비록 슬픔 중에 있더라도 나와 함께 웃어줄 거예요 그...

logo
천주교 의정부교구 교하 성가정 성당. (10886) 경기도 파주시 책향기숲길 62(동패동) TEL 031-948-9064   FAX 031-948-9067